'연애의 맛' 이필모, 서수연에 '장난스럽게 연애할 생각 조금도 없어'…결혼 위한 큰그림?

한국스포츠경제 2018.11.09 00:11

사진=방송화면 캡처
사진=방송화면 캡처

[한스경제=최민지 인턴기자] '연애의 맛' 이필모가 서수연에 진심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8일 방송된 TV조선 '연애의 맛'에서는 이필모가 서수연에 대한 진심을 드러냈다.

이날 이필모와 서수연은 부산 여행을 떠나 그의 친구들과 함께 식사를 하게 됐다.

이필모의 친구들은 "원래 이러지 않는다. 콩깍지가 씌웠다"며 그의 다정한 모습에 당황스러움을 감추지 못했다.

또 이필모는 "프로 때문에 사귀는 거냐, 진짜냐"라는 질문에 손동작으로 진심임을 드러냈고, 서수연 역시 같은 손동작은 보이다 "저도 같은 마음"이라고 수줍게 답했다.

이어 친구들은 "빨리 결혼해라"라며 "봄까지 만나다. 내년 안에 결혼해라"라고 부추겼고, 이를 들은 두 사람 역시 싫지 않은 표정을 지어 달달한 분위기를 더했다.

또 이필모는 "우여곡절 끝에 만났다. 돌고 돌아 이렇게 만났구나"라며 "장난스럽게 연애할 생각은 조금도 없다"라고 진심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필모와 서수연이 출연 중인 TV조선 '연애의 맛'은 매주 목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인기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