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피플] “착하고 재능 많던 모델”…故 김우영 사망에 애도 물결

스포츠동아 2018.11.09 10:35

[DA:피플] “착하고 재능 많던 모델”…故 김우영 사망에 애도 물결

모델 겸 타투이스트 故 김우영이 5일 교통사고로 사망한 가운데 동료들의 애도가 이어지고 있다.

래퍼 겸 프로듀서 슈프림보이는 7일 자신의 SNS에 “사랑하는 형이자 친구 김우영이 5일 사고로 세상을 떠났다”며 “평소 사람들을 만나 함께 시간 나누는 것을 좋아하던 친구였기에 우영이를 아시는 분들이 함께 자리해 주신다면 감사하겠다”고 말했다.

고인의 지인 A씨는 “‘이제서야 꿈이 펼쳐졌다’고 행복해하던 재능 많던 동생이었는데…. 오토바이 끌고 스튜디오로 걸어오던 너 모습이 아직 잊혀지지 않네”라며 “허망하게 간 우영이. 하늘에서 맘껏 재능 펼치고 행복하게 푹 쉬어 고생 많았어”라고 애도의 메시지를 전했다.

故 김우영과 함께 패션 행사에 참여했던 B씨는 “다시는 그를 못 본다는 것에 마음이 아프기만 하다. 짧지만 강렬했던 그를 기억하며...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라고 남겼다.

또 다른 지인 C씨는 “항상 착하고 감성적이던 동생이었는데 함께 나눈 대화들이 스치면서 더 마음이 아프다. 웃는 모습으로 영원히 기억할게. 우영아 하늘에서는 더 행복하기 바란다”고 애도했다.

김우영은 5일 오후 5시 30분 서울 마포대교에서 오토바이 주행 중 교통사고로 사망했다. 향년 24세. 고인은 온몸에 타투를 새긴 모델로 유명했다. 그룹 방탄소년단 RM과 미국 래퍼 왈레의 컬래버레이션 곡 ‘체인지’ 뮤직비디오에 출연하기도 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스포츠동아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이동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