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민 티셔츠 파문, 보류'...방탄소년단, '엠스테' 출연논란에 품절사태까지

싱글리스트 2018.11.09 12:09

방탄소년단 일본 방송 출연 논란에 지민이 착용한 티셔츠에 이목이 집중됐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사진=쇼핑몰 아워히스토리 캡처)

방탄소년단은 당초 9일 방송되는 일본방송 TV아사히 '뮤직스테이션'(이하 엠스테)에 출연할 예정이었다.

하지만 방송을 하루 앞둔 지난 8일 돌연 출연이 취소됐다. TV아사히 측은 "이전에 멤버가 착용한 티셔츠 디자인이 파문을 불러와 일부에서 보도됐고 방송사는 소속 레코드사에 그 착용 의도를 묻는 등 협의를 진행했지만 종합적인 판단 결과, 이번 출연을 진행하지 않기로 결정했다"고 이유를 전했다.

문제가 된 지민의 티셔츠는 무려 1년 전 착용한 것이다.

특히 해당 티셔츠 제작자는 나라를 빼앗기고 일본의 식민지배를 받던 일제강점기라는 긴 어둠의 시간이 지나 나라를 되찾고 밝은 빛을 되찾은 날이 바로 '광복절'이다"고 설명하며 "우리나라의 광복을 티셔츠에 표현해 보았다"고 덧붙였다.

TV아사히 측의 입장을 확인한 일부 방탄소년단 팬들은 해당 티셔츠를 구입하기 시작했고, 현재는 품절된 상태다.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싱글리스트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이동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