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학용 환노위원장 '경사노위, 탄력근로제 합의이뤄달라' 공식 요청

이데일리 2018.11.09 15:55

[이데일리 임현영 기자]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위원장인 김학용 자유한국당 의원이 9일 사회적 대화기구인 경제사회노동위원회(이하 경사노위)에 탄력근로제 논의를 공식 요청했다.

김 위원장은 이날 보도자료를 내고 “경제사회노동위원회에 사회적 협의를 공식 요청하는 공문을 발송했다”며 “경사노위가 조속한 시일 내에 탄력근로제 확대와 관련해 사회적 합의를 이뤄달라”고 촉구했다.

이어 “지금 우리나라는 양극화가 갈수록 심화되고, 성장잠재력이 둔화되는 등 경제위기에 빠져 있다”며 “근로시간 단축으로 인한 산업현장의 충격을 다소나마 완화하기 위해 보완책으로 마련된 탄력근로제 확대 적용 문제에 있어 사회적 대화 기구인 경사노위에서 양보와 타협을 통해 공생의 토대를 마련해 주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Copyright 이데일리 | 이타임즈 신디케이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인기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