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콘’ 양선일·송준근, 반전 재미 새 코너 ‘이와중에’

이데일리 2018.12.07 15:26

[이데일리 스타in 김윤지 기자]개그맨 양선일과 송준근이 새 코너를 선보인다.

KBS2 ‘개그콘서트'(이하 ‘개콘')는 긴박한 상황 속에서 흐름과 맞지 않는 반전 재미를 담은 새 코너 ‘이 와중에'를 론칭했다고 7일 밝혔다. 양선일, 송준근, 박진호, 박대승이 의기투합했다.

녹화를 마친 송준근은 “인터넷 게시글 중 상황에 맞지 않는 말에 누군가가 남긴 ‘이 와중에'라는 댓글이 참 웃기더라. 그래서 휴대폰에 메모했었는데 새 코너 짜야 할 시기가 와서 다시 메모장을 보고 양선일과 이야기를 나누다가 코너를 짜게 되었다”고 코너 탄생 비화를 밝혔다.

박진호는 “개인적으로 그동안 로봇, 외계인, 차력사 등 캐릭터 강한 개그를 주로 해서 연기에 대한 고민이 많았는데 처음으로 평범한 사람 연기를 하게 됐다. 그런데 관객분들의 반응이 좋아서 개운했다. 제가 한 부분이 다음 대사를 못 칠 정도로 빵 터졌다는 이야기를 전해 들어서 기분이 좋다(웃음)”며 능청스러운 소감을 전했다. 이어 양선일은 “일단 신인 후배들과는 처음 코너를 해봤는데 연기를 정말 잘해서 선배로서 흡족했다. 앞으로 이 친구들이 더 잘해서 많이 돋보였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 와중에'는 오는 9일(일) 밤 9시 20분 방송하는 KBS2 ‘개그콘서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Copyright 이데일리 | 이타임즈 신디케이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인기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