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기물티슈 순둥이, '안전성 확보 및 품질향상을 위해 끊임없이 노력'

금강일보 2018.12.07 16:10


아기물티슈 브랜드 '순둥이'의 제조·판매기업 호수의나라 수오미는 고객들이 믿고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을 만들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밝혔다.

순둥이 물티슈는 ‘엄마의 마음을 담다’라는 슬로건을 바탕으로, 물티슈의 기본이 되는 ‘물’과 ‘원단’에 있어 철저한 관리를 통해 지속적인 품질 향상을 도모하고 있다.

먼저 6단계 정수과정에 최첨단 ‘초순수 정제 과정(EDI SYSTEM)’을 거쳐 유해물질을 완벽히 제거한 물만 사용한다. 원단은 생산부터 품질관리까지 직접 국내에서 관리하는 한국산 ‘클라라(Clara)’ 원단으로 만들어진다.

클라라 원단은 국내 및 유럽 품질인증 및 시험을 받은 원사를 사용해 만들어지며, 국가공인 시험기관에서 인증받은 원단이다. 국제규격의 품질관리 시스템(ISO 9001)과 3M 품질관리 시스템(3M-QMB)을 적용해 생산은 물론 제품 출고 및 A/S 관리까지 엄격한 품질관리를 진행하고 있다.

‘스펀레이스(Spunlace)’ 공법을 사용해 위생은 물론 부드러움과 내구성이 우수하며, 제조 공정에는 깨끗한 6단계 정제수만 사용된다. 또 모든 과정이 국내에서 진행되어 생산부터 품질관리까지 최단시간에 진행된다. 때문에 제품 신선도가 우수하고 보존제 사용 역시 최소화할 수 있다.

한편 호수의나라수오미는 독일 더마테스트 및 국가공인시험 기관인 'KTR'과 'KOTITI' 등 다수의 기관에 매년 20회 이상 테스트를 의뢰해 품질 및 안전성을 검증받고 있다.

금강일보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이동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