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기관 청렴도 조사 결과, 국세청·중소벤처기업부 최하위권

톱스타뉴스 2018.12.07 16:11

국민권익위원회가 612개 공공기관의 청렴도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올해부터는 기관별 청렴도 점수와 순위는 공개하지 않고 청렴도 등급만 발표했다.

종합청렴도 조사에서 1등급을 받아 청렴도가 가장 높다는 평가를 받은 공공기관은 통계청, 법제처, 부산광역시 등 15개 기관이 꼽혔다.

반면 대전교육청은 채용비리 문제가 컸던 강원랜드와 동급인 최하위 5등급을 받았다. 

시교육청은 특히 소속 직원의 입장에서 해당 기관의 청렴도를 평가하는 내부 청렴도 분야에서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2년 연속 5등급 꼴찌를 했다.

612개 공공기관의 종합 청렴도는 10만 만점에 8.12점으로 지난해보다 0.18점 상승해 전반적인 청렴도가 높아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채용비리 의혹이 제기된 서울교통공사는 지난해보다 1등급 오른 3등급으로 평가됐는데 권익위원회는 채용비리 혐의가 최종 확인되지 않아 감점이 반영되지 않은 결과라고 설명했다.

톱스타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이동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