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희열의 스케치북’ 소란, “멀게만 느껴지는 밴드로 탈바꿈할 것“ ··· ‘경외심’ 컨셉 공연 소개

톱스타뉴스 2019.01.12 00:48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소란이 출연했다.

11일 방송된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는 소란이 출연해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유희열이 “소란이 이번에 엄청난 공연을 준비 중이다”라고 말했다. 

유희열의 말에 소란은 “‘라이트·카메라·액션’이라는 제목으로 최다 물량, 가장 화려하고 임팩트 있는 공연을 준비 중이라며 공연 소개를 했다.

이어서 “이제까지는 관객들과 친근하고 (관객들에게) 다가가는 공연들을 주로 했다면 이번 공연 주제는 경외심이다. 멀게만 느껴지는 소란, 저들이 저렇게 위대했던가하는 느낌의 공연이다”라고 말하며 열정적으로 공연을 언급했다.

하지만 ‘경외심’이라는 단어에 유희열은 “되게 웃길 것 같다”며 실소를 터뜨리고 말았다.

‘유희열의 스케치북’은 매주 금요일 밤 12시 30분, KBS2에서 방송된다.

톱스타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이동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