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생명, `월지급식 ELS의 정석 변액보험` 출시

이데일리 2019.02.11 16:09

[이데일리 유현욱 기자] 하나생명은 11일 ELS(주가연계증권)에 투자해 매월 발생하는 투자 수익을 쿠폰으로 지급하는 ‘(무)월지급식 ELS의 정석 변액보험'을 출시했다.

이 상품은 원금만 ELS로 재투자하고 수익(쿠폰)은 고객에게 매월 지급한다. ‘고-스톱(Go-Stop)' 활용으로 연간 열두 차례까지 지급 중지와 재개를 할 수 있다. 수수료 부담 없이 펀드 변경과 중도인출 역시 각각 연간 열두 차례 가능하다.

예·적금에 비해 높은 수준의 수익을 추구하고 안전성을 높이기 위해 종목형이 아닌 지수형에, 매월 수익을 확정 지을 수 있도록 월수익확정식 ELS에 투자한다. 지수형(KOSPI200, S&P500, HSCEI 등) 월수익확정식ELS에 투자해 위험성을 낮추고 수익 달성 가능성을 높였다. 관련 세법 요건에 부합하는 경우 보험 차익 비과세 혜택에 선취수수료 없이 자동 재투자가 가능하다.

고객의 위험 성향에 따라 주가지수ELS인컴형, 국내주식형, 글로벌채권형, MMF형 펀드로 운용되며, 중도인출이나 약관대출, 추가납입 기능을 활용해 유연한 자금활용을 할 수 있다. 최소 납입보험료는 500만원이다. 만 15세부터 70세까지 가입 가능하다. 기능별로 연간 12회까지 가능하다.

이 상품은 하나생명의 방카슈랑스 채널인 KB국민은행과 경남은행을 통해 판매되며 3월부터는 KEB하나은행에서도 가입할 수 있다.

Copyright 이데일리 | 이타임즈 신디케이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