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오승훈, '아이템' 본방사수 독려...비주얼X실력 겸비한 형사 서요한으로 변신 완료

싱글리스트 2019.02.11 21:25

괴물 신인 오승훈이 '아이템'을 향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다.

신예 오승훈이 오늘(11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MBC 새 월화미니시리즈 '아이템'의 본방사수를 격려해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소속사 나무엑터스 공식 SNS 채널을 통해 공개된 영상 속 오승훈은 환한 미소를 짓고 있는가 하면, 훈훈한 매력이 돋보이는 보머재킷과 후드티 차림으로 남친룩을 소화해 여심을 설레게 하고 있다.

이어 그는 자신이 연기하는 서요한에 대해 "대본을 보면서 관심이 가고 매력이 있다고 생각했던 캐릭터다. 이런 캐릭터를 연기할 수 있어 매우 기쁘고 촬영에 재밌게 임하고 있다"며 남다른 애정을 표했다

마지막으로 오승훈은 "'아이템'을 통해 시청자 분들을 만나 뵙게 무척이나 기대되기도 하고, 설레기도 한다. 좋은 연기를 보여줄 수 있도록 항상 집중하면서 열심히 촬영하겠다. 드라마 '아이템'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며 본방사수를 독려하는 염원을 전했다.

오승훈은 '아이템'에서 실력과 비주얼을 모두 겸비한 형사 서요한으로 분한다. 극 중 서요한은 항상 냉철함을 유지하지만, 팀내 프로파일러 신소영(진세연)을 전폭적으로 지지하는 따스함까지 겸비한 인물. 진세연과 함께 그려나갈 특별한 동료 케미에도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전작인 영화 '메소드'와 드라마 '의문의 일승'을 통해 강렬한 열연으로 대중들에게 눈도장을 찍은 오승훈의 이번 활약과 연기 변신에도 뜨거운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한편 오승훈이 출연하는 MBC 새 월화드라마 '아이템'은 엇갈린 운명의 두 남녀가 특별한 초능력을 가진 물건들을 둘러싼 음모와 비밀을 파헤치는 판타지 블록버스터로 오늘(11일) 밤 10시 첫 선을 선보인다.

사진=나무엑터스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싱글리스트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이동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