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발 + 골 = 토트넘 승리… 입증되는 ‘손흥민 공식’

한국스포츠경제 2019.02.11 23:56

손흥민
토트넘 손흥민, 레스터 시티전에서 리그 11호골! 손흥민이 10일(한국 시각) 잉글랜드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토트넘과 레스터 시티의 2018-2019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26라운드 홈경기에 선발 출전했다. 손흥민이 후반 46분 3-1을 만드는 쐐기골을 넣고 기뻐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스포츠경제=이상빈 기자] 토트넘 손흥민(27)이 연속 득점한 리그 세 경기에서 모두 선발로 출전하며 의미 있는 승리 공식을 입증했다.

손흥민은 10일(이하 한국 시각) 잉글랜드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토트넘과 레스터 시티의 2018-2019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26라운드 홈경기에 선발 출전했다. 전후반 풀타임 활약하며 1득점을 올렸다. 

후반 46분 무사 시소코의 패스를 받아 60m 단독 질주 끝에 골키퍼 1 대 1 상황에서 왼쪽을 노린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리그 11호골이자 시즌 15호골.

손흥민은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을 마친 뒤 토트넘으로 복귀해 지난달 31일 왓포드와 리그 24라운드 홈경기, 2일 뉴캐슬과 리그 25라운드 홈경기에 이어 이날 레스터전까지 세 경기 연속 선발로 나서서 골 맛을 봤다. 

이 기간 토트넘도 3연승 행진을 내달렸다. 손흥민이 선발로 나와 득점하면 팀은 어김없이 승점을 챙겼다. ‘손흥민 선발 + 골 = 팀 승리’ 공식이 성립됐다.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토트넘 감독이 꾸준히 선발로 기용하는 이유를 손흥민 스스로 증명한 셈이다.

손흥민은 14일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예정된 보루시아 도르트문트와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 홈경기 출격을 준비한다. 독일 분데스리가 바이어 레버쿠젠에서 뛸 당시 도르트문트를 상대로 자주 득점포를 터뜨렸기에 그의 선발 출전이 예상된다. 다시 한번 ‘손흥민 공식’을 증명할 수 있을지에 관심이 쏠린다.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