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병옥 음주운전 적발…아파트 주민 신고로 덜미

이데일리 2019.02.12 08:22



[이데일리 김은총 기자] 배우 김병옥(57)씨가 술을 먹고 운전을 하다가 시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게 적발됐다.

경기 부천 원미경찰서는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운전) 혐의로 김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12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이날 오전 0시 58분경 경기도 부천시 한 아파트 단지 내 지상 주차장에서 술에 취한 상태로 운전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음주운전으로 의심된다는 아파트 주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귀가한 김씨의 주소지로 직접 찾아가 김씨를 적발했다.

적발 당시 김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정지 수준인 0.085%로 조사됐다.

김씨는 경찰에서 대리운전으로 아파트까지 온 뒤 주차를 하기 위해 운전대를 잡았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조만간 김씨를 불러 정확한 음주운전 경위 등을 조사할 계획이다.

Copyright 이데일리 | 이타임즈 신디케이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 0

0 / 300

인기 영상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