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스턴디지털 USB-C 적용된 신제품 '마이 패스포트 울트라' 국내 출시

게임포커스 2019.02.12 10:39

 

웨스턴디지털(스티브 밀리건 CEO)이 새롭게 설계된 포터블 스토리지 '마이 패스포트 울트라(My Passport Ultra)' 외장하드를 국내에 선보인다. 세련된 외관을 자랑하는 신제품 마이 패스포트 울트라 드라이브는 최신 USB-C 기술을 적용해 일반 소비자용 PC에서 스토리지를 보다 쉽고 빠르게 구동할 수 있으며, 함께 제공되는 USB 3.0 어댑터를 통해 구형 기기와의 호환도 지원한다.

 

새롭게 선보이는 마이 패스포트 울트라 드라이브는 아노다이징(anodized, 알루미늄 표면을 피막 처리하는 공법) 방식으로 가공된 메탈 소재에 특유의 질감을 더한 모던한 디자인이 특징이다. 사용자의 취향과 최신 컴퓨터와의 완벽한 조화를 고려해 블루블랙(Blue Black)과 실버(Silver)의 두 가지 색상으로 출시됐다. 최대 4TB의 대용량으로 중요한 사진, 영상, 음악, 문서 등을 모두 저장할 수 있는 넉넉한 공간을 제공한다.

 

마이 패스포트 울트라 드라이브는 윈도우 10 운영체제에서 플러그 앤 플레이(plug-and-play)가 가능하도록 기본 포맷 후 출고된다. 사용자는 'WD 디스커버리(WD Discovery)' 소프트웨어를 이용해 맥OS를 위한 NTFS 드라이버를 다운로드할 수 있으며, 이를 통해 운영체제 간 재포맷 없이 매끄럽게 작업을 이어 나갈 수 있다. 뿐만 아니라, 함께 제공되는 자동 백업 프로그램 'WD 백업(WD Backup)' 소프트웨어로 사진이나 영상, 중요 문서를 쉽게 백업할 수 있다.

 

WD 디스커버리에 포함된 'WD 시큐리티(WD Security)' 기능을 통해 직접 설정한 비밀번호로 파일을 안전하게 보관할 수 있으며, 비밀번호 보호 및 256비트 AES 하드웨어 암호화(256-bit AES Hardware Encryption) 등의 보안 기능도 쉽게 수행할 수 있다. 또한, '타임머신(Time Machine)'을 지원하도록 포맷된 '맥용 마이 패스포트 울트라(My Passport Ultra for Mac)'가 함께 출시돼 맥 사용자의 포터블 스토리지 확장을 지원한다.

 

신제품 마이 패스포트 울트라 드라이브는 3년 제한 보증을 제공하며, 현재 국내 공식 수입사 등 지정된 판매처를 통해 구입할 수 있다. 마이 패스포트 울트라의 국내 생산자권장가격(MSRP)은 용량에 따라 각각 1TB는 94,900원, 2TB는 124,900원, 4TB는 175,000원이다. 맥용 마이 패스포트 울트라는 각각 2TB 129,900원, 4TB 179,000원이다. 보다 상세한 제품 관련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게임포커스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