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대기업 주재원, 터키서 피습 당해 크게 부상…‘신원 미상의 현지인들로부터 무차별 폭행’

톱스타뉴스 2019.02.12 10:39

한국 대기업의 터키법인 주재원이 현지인들로부터 공격을 받아 크게 부상당한 사건이 발생했다.

12일 터키 소식통에 따르면 한국 대기업 A사의 터키법인 주재원이 지난달 중순 이스탄불의 회사 사무실 주변에서 신원 미상의 현지인들로부터 무차별 폭행을 당했다.

가해자들은 이 주재원이 소지한 금품에는 손을 대지 않고 폭행 후 곧바로 달아났으며 피해자를 범행 장소에서 미리 기다린 것으로 보인다.

피해자는 코 뼈가 부서지는 등 부상으로 치료를 받았으며, 정신적 충격에 시달리는 것으로 전해졌다.

범인은 검거되지 않았지만 이번 사건은 ‘묻지마 폭행’보다는 거래 관계에서 불만을 품은 현지 사업자가 배후에 있을 가능성이 제기됐다.

댓글 0

0 / 300
톱스타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이동합니다.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