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사전컨설팅감사 TF팀 본격 구성 운영

데일리그리드 2019.02.12 10:41

▲ 충청북도

[데일리그리드] 충북도는 올해부터 일선행정 현장에서 감사부담으로 인해 소극적으로 업무를 처리하는 행태를 해소시켜 적극행정을 유도하고 문제해결형 감사를 위한 사전컨설팅 TF팀을 구성 운영하기로 했다. TF팀은 3개분야 18명으로 감사관실 직원과 해당실과 담당팀장, 법무혁신담당관실 변호사로 구성하고, 업무처리의 적법성과 타당성을 점검해 합의형 결론을 도출 후 구체적 의견을 제시할 계획이다.

사전컨설팅 감사는 도 본청 및 도내 11개 시군, 출자·출연기관 등에서 공직자등이 적극행정을 추진하는 과정에서 1.업무추진시 절차위반 등 논란의 소지가 있는 경우, 2.업무추진후 환경 및 여건변화로 예산낭비가 예상되는 경우, 3. 규제관련 법령 등이 불명확해 해석 및 적용에 어려움이 있는 경우 등에 대해 충청북도 감사관실에 사전컨설팅 감사를 요청하면 도 감사관실에서 현장방문과 규정 등을 검토해 의견을 통보하고, 이에 따라 업무를 처리하면 적극행정으로 인정해 감사를 면제해 주는 예방적 감사 제도이다.

충북도는 본제도의 본격 시행을 앞두고 1차로 사전컨설팅감사 TF팀을 구성했고, 이어서 도청공무원을 대상으로 홍보교육과 시군감사관 회의를 개최할 예정이며, 3월중‘충청북도 적극행정 지원을 위한 사전컨설팅감사 규정’을 개정하고, 또한 실적 제고를 위해 시군합동평가 지표에 반영시켜 본제도가 조기에 정착되고 활성화 되어 공직자등의 적극적인 업무수행을 유도할 방침이며, 우수 사례에 대해선 중앙단위 발표대회 추천 및 우수기관 표창 등도 실시할 계획이다.

임양기 충북도 감사관은 ‘함께하는 도민 일등경제 충북’을 만들기 위해 앞으로 감사운영 중점방향을 사후 징벌적 감사에서 사전 예방적 업무를 도와주는 감사, 도민의 고충을 적극 해결해 주는 문제 해결형 컨설팅감사로 전환하고 공무원이 도민을 위해 감사 걱정없이 소신껏 일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일하는 분위기를 조성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업무협약식에 이어 우체국 쇼핑몰 입점설명회와 컨설턴트들에 의한 입점 대상제품 품평회와 상담을 진행하는 등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판촉활동이 진행됐다..

충청북도 이시종 지사는 “마을기업, 사회적기업 등 사회적경제기업은 일자리가 줄어들고 있는 지역사회에 새로운 활력이 되고 있다.”며 “농산물 대표 쇼핑몰인 우체국 쇼핑몰 입점을 계기로 충북의 사회적경제기업의 제품이 전국 브랜드로 성장할 수 있도록 계속해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

< 저작권자 © 데일리그리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데일리그리드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이동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