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화드라마 ‘해치’, 뜻(의미)부터 정일우-권율-고아라의 인물관계도까지 ‘화제’…총 몇부작?

톱스타뉴스 2019.02.12 11:43

월화드라마 ‘해치’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지난 11일부터 첫 방송된 ‘해치’는 총 48부작으로 알려졌다.

아래는 월화드라마 ‘해치’의 인물관계도.

연잉군 이금, 영조는 사헌부 다모인 여지와 애정관개다. 

두 사람은 사헌부 감찰 박문수, 달문파 우두머리 달문과 조력관계 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의 관계가 어떻게 바뀔지, 드라마 전개에 대한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한편 ‘해치’ 뜻에 대한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시비와 선악을 판단하여 안다고 하는 상상의 동물을 뜻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주말드라마 ‘해치’는 천한 무수리의 몸에서 태어난 왕자 연잉군 이금이 열정 가득한 과거 준비생 박문수, 사헌부 열혈 다모 여지, 저잣거리의 떠오르는 왈패 달문과 함께 힘을 합쳐 대권을 쟁취하는 과정을 담은 드라마다.

댓글 0

0 / 300
톱스타뉴스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인기 영상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