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바스 헬스케어, KIMES 2019에서 전자동혈압계 BP500 새롭게 공개

데일리그리드 2019.03.12 09:55

▲ 사진 = 셀바스 헬스케어 ACCUNIQ BP500

[데일리그리드 = 이준호 기자]국내 혈압계 시장 1위 셀바스 헬스케어가 전자동혈압계 ACCUNIQ BP500을 새롭게 공개하고 기존 태국, 대만 등 아시아 시장을 넘어 글로벌 혈압계 시장을 공략한다.

셀바스 헬스케어가 오는 14일부터 17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35회 ‘KIMES 2019(국제의료기기-병원설비전시회)에서 전자동혈압계 ACCUNIQ BP500을 새롭게 공개한다.

새롭게 공개되는 전자동혈압계 ACCUNIQ BP500은 오실로메트릭 측정 방법으로 피측정자별 혈압 상태에 따른 가변, 가압 방식을 적용해 측정의 정확도를 한층 높였다. 먼저 인체공학 설계를 적용, 피측정자를 올바른 자세로 유도해 측정의 안정감을 느낄 수 있도록 했다. 특히 측정 중 팔의 움직임 여부까지 판단해 측정 값의 오류를 제거한 것이 특징이다. ACCUNIQ BP500은 4.8Kg의 가볍고 컴팩트한 디자인뿐만 아니라 선명한 LCD를 적용해 측정값에 대한 시연성도 우수하다.

셀바스 헬스케어의 체성분분석기 BC380뿐 아니라 BC360, BC720등과 직접 연동이 가능해 결과값이 체성분분석 결과지에 바로 출력되며, 블루투스 연결로 병원 내 의료정보시스템과 직접 연동 되는 등 다양한 진료 환경에서도 활용 가능하다.

셀바스 헬스케어 김영걸 글로벌 사업본부장은 “수은배출을 줄이기 위한 국제협약인 미나마타 협약으로 인해 오는 2020년부터는 수은 혈압계 사용이 금지되는 만큼 이에 대한 대안이 필요한 상황”이라며 “높은 측정 정확도, 전세계인 누구나 사용 가능한 설계 등 ACCUNIQ BP500가 지닌 특장점을 잘 살려 유럽, 미주 등 글로벌 의료 시장 진입에 더욱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

< 저작권자 © 데일리그리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댓글 0

0 / 300
데일리그리드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이동합니다.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