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C안양, 2019 연간회원권 매출액 3억원 돌파

스포츠동아 2019.03.15 10:05


[동아닷컴]

프로축구 K리그2 FC안양(구단주 최대호 안양시장)의 2019 연간회원권 매출액이 3억원을 돌파했다.

FC안양 2019 연간회원권 구매 릴레이는 지난 14일(목)을 기점으로 2억원의 매출을 돌파했다. 지난 8일(금) 2억원의 매출을 돌파한지 6일 만의 성과이기에 의미가 깊다.

장철혁 단장은 “연간회원권 판매는 물론, 후원업소와 스폰서까지 영업의 범위를 넓혀가고 있는 시점이다. 안양 시민들의 축구 사랑에 감사를 전한다”며 “홈 개막전이 5월에 진행되는 만큼 많은 준비를 통해 좋은 모습으로 인사 드리겠다”고 감사를 전했다.

FC안양은 ‘NEW RISE FCANYANG’이라는 슬로건을 2019 연간회원권에 삽입했다. 상승하는 모습의 디자인은 역동적이고 에너지 넘치는 FC안양의 다양한 행보와 활동 등을 의미한다. 3가지 방향표시는 각각 시민, 구단, 후원사를 의미하며, 모두가 한 가지 목표를 향해 함께 전진하고 있음을 보여준다.

또한 FC안양은 전년도 시즌권의 구성을 업사이클링 활용하며 전년 대비 제작비용을 상당 부분 절감했다. 절감된 제작비용은 FC안양의 사회공헌활동과 홈경기 콘텐츠 개발 등에 활용할 예정이다.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댓글 0

0 / 300
스포츠동아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이동합니다.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