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영그룹 제주부영호텔&리조트, ‘5성 등급’ 획득

이투데이 2019.03.15 13:42

▲제주부영호텔&리조트 야경(사진=부영그룹)
▲제주부영호텔&리조트 야경(사진=부영그룹)
부영그룹은 제주부영호텔&리조트가 지난 7일 제주특별자치도관광협회에서 시행한 호텔 등급 심사에서 총 1000점(현장평가 700점, 암행평가 300점) 만점에 900점 이상을 받아 호텔업 최고 등급인 ‘5성 등급’을 받았다고 15일 밝혔다. 현재 호텔업 등급은 호텔서비스와 시설을 평가해 1성급~5성급으로 나뉜다.

이번 등급 심사에서 제주부영호텔&리조트는 편안하고 안락한 시설, 안정적인 고객 만족 서비스 제공, 객실 및 식음업장의 청결 시스템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제주부영호텔&리조트의 최고 강점은 제주 앞바다가 한 눈에 보이는 전망과 최고 수준의 시설을 갖춘 호텔임에도 고객들에게 ‘착한 가격’으로 제공된다는 것이다. 여기에 친절하고 차별화된 고객 서비스까지 갖췄다.

서승윤 제주부영호텔&리조트 총지배인은 “엄격한 평가 기준에서 5성 등급을 획득한다는 것만으로 의미가 있다”면서 “이번 5성 등급 획득을 고객으로부터 부여받은 새로운 책무라 여기고, 앞으로 고객들에게 고품격 서비스를 제공하고, 품질을 향상시키겠다”고 밝혔다.

지난 2015년 오픈한 제주부영호텔&리조트는 ‘제주 관광의 메카’인 중문단지에 위치해 있다. 262실의 호텔과 187실의 리조트로 구성돼 있다. 3개의 실내외 수영장, 키즈 카페 등을 갖추고 있다.

구성헌 기자 carlove@etoday.co.kr

댓글 0

0 / 300
이투데이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