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둥에 비·바람 몰아치는 서울 날씨…전국 30mm 강우 예상

이투데이 2019.03.15 18:10

(이투데이DB)
(이투데이DB)

비구름이 중부지방을 뒤덮은 가운데 서울에 천둥을 동반한 비바람이 몰아치고 있다.

기상청에 따르면 내일 새벽까지 전국에서 5~30mm의 비가 내릴 것으로 전망되며, 밤 동안 일부 지역에서는 눈이 올 것으로 예보됐다.

오늘 밤까지 눈, 비와 함께 우박이 떨어지는 지역이 있을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서해안과 남해안에서는 강풍과 함께 천둥, 번개가 치는 곳도 있을 것으로 보인다.

내일 날씨는 맑을 것으로 보인다. 아침은 추운 바람이 불 것으로 전망되지만, 낮부터 기온이 크게 올라 포근한 날씨를 보일 것으로 전망된다.

서울 아침기온은 0도로 예보 됐지만, 한낮 기온은 10도까지 오를 것으로 예보됐다.

김정웅 기자 cogito@etoday.co.kr

댓글 0

0 / 300
이투데이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