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희열 노래 '딸에게 보내는 노래', 창비사 그림책으로 출간

문화뉴스 2019.04.15 17:10

[문화뉴스 MHN 한진리 기자] 가수이자 방송인으로 활동 중인 유희열의 노래가 그림책으로 출간되었다.

출처 : 연합뉴스 출처 : 연합뉴스

1990년대 이후 가장 인기 있는 대중가수 중 한명인 유희열이 딸을 낳은 이듬해인 2007년 발표한 노래 '딸에게 보내는 노래' 가사가 삽화가 천유주가 그림을 덧입혀 창비에서 출간되었다.

노래는 아빠가 딸에게 애정을 담아 전하는 내용이지만, 사실 유희열은 아내를 향한 헌사였다고 고백한다. 예컨대 이런 대목이다. '엄마의 눈부신 젊은 날은 너란 꽃을 피게 했단다.
   
유희열은 "이 노래는 사실 아내를 위해 만든 곡"이라며 "엄마라는 이름으로 처음 살고 있는 그대들에게 이 노래를 바친다"고 말했다고 15일 창비가 전했다.

3년 전 딸을 출산한 천유주도 아이에 대한 사랑을 그림에 듬뿍 담았다. 천유주 특유의 따듯하고 감성적인 그림을 통해 곡의 가사가 더욱 아름답게 와닿는다.

창비는 앞으로도 아름다운 대중가요 가사를 그림책으로 펴내는 '창비 노랫말 그림책' 시리즈를 계속 낼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시리즈를 통해 대중들의 사랑을 받았던 곡들이 아름다운 그림과 만남으로써 리스너와 독자 모두를 만족 시킬 것으로 기대된다.

댓글 0

0 / 300
문화뉴스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