쿨 김성수 아내 언급한 유리 '눈물을 많이 참았다'

스트레이트뉴스 2019.05.15 22:35

(사진=KBS)
(사진=KBS)

[스트레이트뉴스 어수연기자] 쿨 김성수 아내의 납골당을 유리가 방문했다.

15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에서는 쿨 김성수가 아내를 찾아가는 모습이 그려졌다.

유리는 김성수와 혜빈 부녀와 함께 김성수 아내의 납골당을 찾아갔다.

쿨 멤버 유리는 "눈물을 많이 참았다. 혜빈이 때문에. 가끔 혜빈이한테 엄마가 제일 그립냐고 물어본다. 엄마에 대한 기억이 아예 없더라. 좋았던 기억을 많이 얘기해주고 싶다"고 말했다.

김성수 딸은 "밤마다 엄마 생각이 나서 잠 못 잔 적도 있었다. 엄마가 살아계셨다면 손도 잡을 수 있고. 너무 아쉽다"고 심경을 고백하며 눈물을 자아냈다.

한편 ‘살림하는 남자들 2’은 신세대 남편부터 중년 그리고 노년의 남편까지 스타 살림남들의 리얼 살림기를 그린 프로그램. 매주 수요일 오후 8시 55분 KBS2에서 방송된다.

댓글 0

0 / 300
스트레이트뉴스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