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우가 통째로 탱글탱글” 미니스톱, '새우스틱’ 출시

이투데이 2019.05.16 11:35

(미니스톱 제공)
(미니스톱 제공)

미니스톱이 통통한 새우를 통째로 넣은 새우튀김 상품 ‘새우스틱’을 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일반 새우스틱 제품은 새우를 갈아 넣기 때문에 맛과 식감이 상대적으로 감소하는 경우가 있지만, 미니스톱 ‘새우스틱’은 새우를 통으로 넣어 먹었을 때 겉은 바삭하고 속은 탱글탱글한 식감과 맛을 그대로 느낄 수 있다.

‘새우스틱’은 언제 어디서나 먹기 좋은 스틱 형태로 구현해 간편하게 간식이나 안주로 즐기기 좋은 상품이다. 또한 패스트푸드점이나 새우튀김 전문점 대비 크기와 중량을 높여 가성비를 갖춘 것이 특징이다. 가격은 1500원이다.

김상윤 미니스톱 주식· 핫디저트팀 MD는 “출시 예정 상품을 경영주들에게 미리 선보이는 상품공부회 행사에서 호평을 받았던 상품”이라며 “합리적인 가격의 새우상품인 ‘새우스틱’을 미니스톱에서 간편히 즐겨보시기 바란다.”라고 말했다.

남주현 기자 jooh@etoday.co.kr

댓글 0

0 / 300
이투데이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