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종진 앵커 “송현정 기자 칭찬하고 싶다” 박종진 앵커 발언 화제

한국스포츠경제 2019.05.16 11:53

박종진 앵커 /
박종진 앵커 / tvN 방송화면 캡처 

[한국스포츠경제=고예인 기자] 일요서울TV ‘주간 박종진’을 진행하는 채널A 박종진 앵커가 최근 문재인 대통령과 대담을 진행한 KBS 송현정 기자에 대한 발언을 해 화제다.

박종진 앵커는 13일 촬영된 ‘주간 박종진’ 60회 방송에서 송현정 기자에 대해 “처음부터 끝까지 떨지 않았다”며 “웬만한 앵커들은 대통령 말 끊기가 어렵다. 굉장히 용감한 기자였다”라고 평했다.

이어 그는 “중간에 자기가 하고 싶은 이야기를 다했다”며 “송현정 기자를 칭찬하고 싶다”고 말했다.

하지만 김현 더불어민주당 사무부총장은 “질문에 팩트 체크가 안된 게 있다”고 지적했다. 또 여러 가지 다양한 현안에 대한 질문을 하기 위해 대담을 진행했음에도 송현정 기자가 외교 안보 분야에 너무 많은 시간을 허비했다고도 말했다.

한편 송현정 기자는 지난 9일 문재인 대통령이 취임 2주년을 맞아 진행한 대담을 단독 진행했다. 하지만 대담 진행 태도와 방식을 두고 문 대통령 지지층을 중심으로 무례하다는 지적이 일면서 논란이 된 바 있다.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