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든지 기다릴 테니까'…'봄밤' 한지민♥정해인, 사랑 약속

엑스포츠뉴스 2019.06.12 21:22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봄밤' 한지민과 정해인이 서로의 마음을 확인했다.

12일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봄밤' 13회에서는 이정인(한지민 분)이 유지호(정해인)에게 고백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유지호는 "막막하겠지. 같이 헤쳐나가자. 극복할 수 있다. 그건 판타지야. 오히려 정인 씨가 현실을 깨닫고 냉정해진다면 원망 안 하고 받아들일 수 있어요"라며 털어놨다.

이정인은 "거짓말. '없었던 일로 하자. 다시 모르는 사람일 때로 돌아가자' 하면 받아들인다고?"라며 발끈했고, 유지호는 "지금은. 아주 오래오래 시간이 지나서 그때도 혹시 지금 같은 마음이면 나한테 와요"라며 애틋함을 드러냈다.

이후 이정인은 유지호를 뒤따라걸으며 통화했고, "정말 오래오래 지나서 지호 씨한테 가도 진짜 나 받아줄 거예요?"라며 물었다.

유지호는 "안 받아준대도 우기고 버틸 거면서"라며 농담을 건넸고, 이정인은 "그때까지 다른 사람 만나지 마. 나 못됐잖아. 내 멋대로잖아. 실컷 원망해도 돼요. 그런 건 아무래도 상관없어. 다른 사람만 만나지 말아줘요"라며 당부했다.

결국 유지호는 등을 돌려 이정인을 바라봤고, "뭐 이런 여자가 다 있어"라며 당황했다. 이정인은 "못됐다고 했잖아. 대신 내가 지호 씨한테 갈 땐 누구도 지호 씨 문제로 상처 주지 않게 만들고 나서 갈게요. 사실 오늘 이 말 하려고 했던 거예요. 다시는 지호 씨 상처 안 줄게. 나 꼭 기다려야 돼"라며 고백했고, 유지호는 "천천히 와도 돼요. 오기만 해요. 얼마든지 기다릴 테니까"라며 끌어안았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

댓글 0

0 / 300
엑스포츠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이동합니다.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