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와이, 비아이 마약 논란에 일침?…“마약 하지 말자. 건강한 게 멋진 거”

이투데이 2019.06.13 00:17

[이투데이 한은수 기자]

(출처=비와이SNS)
(출처=비와이SNS)

래퍼 비와이가 최근 불거진 마약 논란에 일침을 가했다.

12일 비와이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마약 하지 말자, 얘들아. 건강한 게 멋진 거다”라며 이날 자신을 둘러싼 마약 혐의 오해에 대해 정면으로 맞섰다.

앞서 이날 아이콘의 비아이가 마약 의혹에 휘말렸다. 이 과정에서 비아이와 비슷한 활동명을 가진 비와이에게 불똥이 튀면서 직접 해명에 나섰다. 비와이는 “난 마약이라는 것을 내 인생에서 본 적도 없다”라며 “나는 비와이다”라고 밝혔다.

특히 비와이는 “혹시 모르니 검사하자”라는 네티즌의 발언에 “하세요”라며 단호한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한편 마약 의혹에 휘말린 비아이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소속 그룹 아이콘을 탈퇴한다고 밝혔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역시 비아이와의 전속계약을 해지했다.

한은수 기자 online@etoday.co.kr

댓글 0

0 / 300
이투데이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유튜브구독하기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