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암호화폐 전면 부정... '달러만이 화폐다'

비트웹 2019.07.12 14:10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2일(현지시간) 비트코인은 화폐가 아니라며 암호화폐에 대한 부정적 의견을 내비쳤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비트코인은 가치 변동성이 매우 크고 근거가 되는 가치가 없다”며, “규제를 받지 않는 암호화폐 자산은 마약 거래와 기타 불법 행위를 유발할 수 있다”고 말했다.

또한, 트럼프 대통령은 내년 초 발행 예정인 페이스북의 암호화폐 ‘리브라’에 대해서도 가치가 없는 프로젝트라고 일축했다. 이어, 그는 “리브라도 기반이 약하고 거의 신뢰할 수 없다”며, “페이스북과 다른 암호화폐 업체들이 스스로 은행이 되기를 원한다면 새로운 라이선스와 모든 규제를 받아들여야 한다”고 언급했다.

트럼프 대통령에 따르면, 미국은 단 하나의 통화인 달러를 보유하고 있으며 달러는 믿을 수 있고 어느 때 보다도 강력하며, 세계 어느 곳에서도 가장 지배적인 통화로 항상 유지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비트웹(bitweb.co.kr)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비트웹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인기 영상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