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멜로가 체질' 측 '오승윤 교체 후 재촬영, 8월 9일 첫 방송' [공식]

한국스포츠경제 2019.07.12 18:48

티앤아이컬쳐스
오승윤 / 티앤아이컬쳐스 제공

[한국스포츠경제=신정원 기자] 음주운전 방조 혐의를 받고 있는 배우 오승윤이 JTBC 새 금토극 '멜로가 체질'에서 하차한다.

12일 JTBC '멜로가 체질' 제작진은 공식입장을 통해 "최근 음주운전 방조로 입건된 오승윤 씨를 교체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이에 따라 '멜로가 체질'은 1회부터 14회에 걸쳐 오승윤 씨의 기 촬영되었던 분량의 재촬영 및 재정비 기간을 거쳐 8월 9일 밤 10시 50분 첫 방송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방송을 기다리는 시청자분들께 예고했던 일정보다 방송을 연기하게 돼 사과 말씀 드린다"고 덧붙였다.

당초 '멜로가 체질'은 오는 26일 첫 방송 예정이었다. 그러나 출연 배우인 오승윤의 불구속 입건 소식이 전해지면서 배우를 교체, 재정비 후 방송할 계획이다.

다음은 이와 관련 JTBC '멜로가 체질' 제작진 입장 전문이다.

오승윤 씨 관련 <멜로가 체질> 제작진의 입장을 알려드립니다. 

<멜로가 체질> 제작진은 최근 음주운전 방조로 입건된 오승윤 씨를 교체하기로 결정했습니다. 

이에 따라 <멜로가 체질>은 1회부터 14회에 걸쳐 오승윤 씨의 기 촬영되었던 분량의 재촬영 및 재정비 기간을 거쳐 8월 9일(금) 밤 10시 50분에 첫 방송될 예정입니다. 

방송을 기다리는 시청자분들께 예고했던 일정보다 방송을 연기하게 되어 사과 말씀 드립니다. 

댓글 0

0 / 300

인기 영상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