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인’ 슈주탈퇴이슈 대한 ‘하리수’의 충격발언

연애공부 2019.07.12 19:21

슈퍼주니어의 멤버로서 우리에게 친숙한 가수였던 ‘강인’은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충격적인 글을 올렸다.

글의 내용은 “오랜 시간 함께했던 슈퍼주니어란 이름을 놓으려 한다”며 슈퍼주니어 탈퇴의사를 밝힌 것이다.

강인 인스타그램 캡쳐

해당 글에 대해서 많은 언론의 보도가 이어지고 있던 가운데 11일 오후 예전에 성전환이슈로 화제가 되었던 방송인 ‘하리수’는 강인의 슈주탈퇴에 대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 글이 화제가 되었다.

하리수는 “슈퍼쥬니어의 데뷔당시 함께 활동했을때 항상 멀리 있어도 먼저 달려와서 인사할만큼 예의바르고 밝고 착하고 언제나 열심히 노력하던 후배가 안좋은 기사가 뜰때마다 참 씁쓸(했다)”고 말했다.

하리수 인스타그램 캡쳐

또한 “적어도 본인들이 좋아하던 연예인이 안 좋은 일을 겪었을때 달면 삼키고 쓰면 뱉는 행위는 정말 아닌거 같은데 말이죠”라며 “개인적으로 팬이였다 말할 자격이 없지 않을까요”라며 이번 강인의 탈퇴에 대해 보이콧을 하거나 강인에게 악성댓글을 보내는 팬들을 비판했다.

강인 인스타그램 캡쳐

강인은 “저를 배려해준 멤버들과 회사 식구분들께 정말 감사하다. 언제나 슈퍼주니어가 승승장구하기를 응원하겠다”며 탈퇴선언 후의 심경을 밝혔다.

 

댓글 0

0 / 300
연애공부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인기 영상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