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미스나인, 1년 만에 프로야구 시구·시타..15일 두산 VS LG전 출격

일간스포츠 2019.08.14 08:50



 
걸그룹 프로미스나인(fromis_9)이 약 1년 만에 프로야구 시구와 시타에 나선다.
 
14일 두산 베어스 측은 "15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리는 LG 트윈스와의 홈경기에 프로미스나인(노지선, 송하영, 이새롬, 이채영, 이나경, 박지원, 이서연, 백지헌, 장규리)을 초청해 승리기원 시구와 시타 행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날 경기 시작 전 프로미스나인의 대표로 이새롬이 마운드에 올라 멋진 퍼포먼스의 시구를 펼칠 예정이며, 시타자로 발탁된 백지헌이 타석에 들어서 함께 호흡을 맞춘다.
 
클리닝타임에는 프로미스나인의 모든 멤버들이 홈팀 응원단상에 올라 무더위를 날려줄 특별 공연을 펼치며 응원석의 열기를 한층 더 뜨겁게 고조시킬 계획이다.
 
프로미스나인의 잠실야구장 방문은 이번이 두 번째로, 지난해 6월 열린 두산 베어스와 기아 타이거즈의 경기에서 이나경과 송하영이 각각 시구, 시타 행사를 펼친 바 있다.
 
한편, 프로미스나인은 지난 6월 ‘지루한 일상을 벗어나 우리끼리 즐겁게 놀자! 우리의 모든 것이 유쾌하고 재밌을거야’라는 메시지가 담긴 첫 번째 싱글 '펀 팩토리(FUN FACTORY)’로 컴백, 특유의 상큼 발랄한 에너지를 발산했다.
김연지 기자
사진 = 오프더레코드

 
 

댓글 0

0 / 300
일간스포츠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플러스 친구친구추가

인기 영상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