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아우스빌둥 1기 출범식 진행

한국스포츠경제 2019.08.14 14:57

AVK 아우스빌둥 1기 출범식 / 제공=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AVK 아우스빌둥 1기 출범식 / 제공=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한스경제=이정민 기자]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가 한독상공회의소와 함께 진행하는 일-학습이원화 인재양성 프로그램인 아우스빌둥(Ausbildung) 1기를 출범했다고 14일 발표했다. 

아우스빌둥은 기업현장에서의 실무교육(70%)과 학교에서의 이론교육(30%)이 결합된 독일의 선진화된 직업교육제도다.

국내에 도입된 아우스빌둥은 자동차 정비 부문에 특화된아우토-메카트로니카(Auto-Mechatroniker) 과정으로, 트레이너들은 정비기술사들로 독일 아우스빌둥 전문가들에게 2주 동안 100시간의 이론과 실습교육을 받았다. 교육생들은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의 공식 딜러사와 근로계약을 체결하고, 3년간의 교육기간동안 안정적인 급여를 받으며 수준 높은 훈련을 받게 된다.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는 13일과 14일 양일에 거쳐 경기도 평택에 위치한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트레이닝 아카데미에서 아우스빌둥 1기 출범식을 진행했다. 출범식에는 트레이너16명과 교육생 20명,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및 프로그램 시행 딜러사 관계자 등 총 60여명이 참석했다.

출범식 후 교육생들은 3년간 교육을 담당할 트레이너와의 친밀도를 높이기 위한 팀 빌딩 프로그램과 브랜드 기초 테크니컬 세션, 토크콘서트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또한기본적인 브랜드 교육과 함께 비즈니스 매너 교육도 받았다.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르네 코네베아그 그룹총괄사장은 “미래인재 양성 및 지속가능한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는 아우스빌둥 1기 출범식을 진행하게 돼 기쁘다”면서,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는 젊은 인재들이 선진화된 교육프로그램과 교육환경을 기반으로 미래자동차산업을 이끌 전문가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독상공회의소 수잔네 뵈얼레(Susanne Woehrle) 부대표는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의 아우스빌둥 프로그램 참여를 매우 환영한다. 이번 투자는 한국시장에 대한 회사의 장기적인의지와 약속을 보여준다”면서, “한독상공회의소는 앞으로 5년 안에 전국 서비스센터에서 아우스빌둥 교육생들이 활약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 0

0 / 300

인기 영상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