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군위 식물원에 불…여성 한 명 사망

연합뉴스 2019.08.14 21:02

뼈대만 남은 비닐하우스
뼈대만 남은 비닐하우스(군위=연합뉴스) 14일 오후 5시께 경북 군위군 군위읍 한 식물원 내 비닐하우스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났다. 2019.8.14. [경북도소방본부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duck@yna.co.kr

(군위=연합뉴스) 이덕기 기자 = 14일 오후 5시께 경북 군위군 군위읍 한 식물원 내 비닐하우스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났다.

불은 비닐하우스 한 개 동을 모두 태우고 4개 동 일부를 태운 뒤 30여분 만에 진화됐다.

특히 비닐하우스 내에서 관리인으로 추정되는 여성 시신 한 구가 발견됐다.

경찰은 범죄 관련성은 희박해 보이지만 정확한 사인과 신원을 밝히기 위해 부검을 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정확한 피해 내역과 화재 원인도 조사 중이다.

duc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08/14 21:02 송고

댓글 0

0 / 300
연합뉴스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인기 영상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