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기간제' 윤균상, 한소은 생기부 관리 '어울리는 학교로'

엑스포츠뉴스 2019.08.14 23:43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미스터 기간제' 윤균상이 한소은의 생활기록부를 관리하기 시작했다.

14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OCN 수목드라마 '미스터 기간제' 9회에서는 기무혁(윤균상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유범진(이준영)은 기무혁이 한태라(한소은)의 생기부를 관리한다는 말에 "바꾸는 게 낫지 않아? 너도 불편할 거 아냐. 수상한 인간한테 네 미래 맡기는 거"라고 말했다. 한태라가 엄마 때문에 어쩔 수 없다고 하자 유범진은 "어머니가 아니라 이 집사가 골랐겠지. 자기 목적에 맞는 인간으로"라고 밝혔다.

이후 한태라는 기무혁에게 "수아(정다은)랑 무슨 사이냐. 정말 수아랑 한수(장동주) 뒤 캐고 다녔냐"라고 물었다. 기무혁은 "그게 우리 일이랑 무슨 상관이 있냐"라며 "그간 밀렸던 스펙은 생기부에 전부 기입했다. 다음 일정부턴 차질 없이 진행될 거다"라고 밝혔다.

한태라는 흡족해하며 "그럼 앞으로 수아, 한수 신경 쓰지 말고 내 생기부 관리나 똑바로 해라"라고 했고, 기무혁은 "잘해보자. 내가 꼭 너한테 딱 어울리는 학교로 보내줄 테니까"라고 밝혔다.

enter@xportsnews.com /사진 = OCN 방송화면

댓글 0

0 / 300
엑스포츠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이동합니다.

인기 영상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