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노브레인 이성우 '日서 욱일기 찢는 퍼포먼스 이후 생명 위협 느껴'

조이뉴스24 2019.08.15 00:08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노브레인 이성우가 일본에서 한 퍼포먼스 이후 생명의 위협을 느꼈다고 밝혔다.

14일 방송된 MBC '라디오 스타'에 출연한 이성우는 "일본 록 페스티벌에서 욱일기를 찢는 퍼포먼스를 한 적이 있다. 당시 교과서 왜곡 논란에 반대하는 의미로 했다"고 말했다.

이어 이성우는 "이후 다시 섭외 요청이 와서 갔는데, 다른 팬이 들었다고 하던데 극우주의자들이 왔었나 보더라. 그들이 '쟤들 죽이자' 어쩌고 하는 이야기를 했다고 했다"고 말했다.

라디오스타 [MBC 캡처]

이성우는 "그때는 그냥 클린하게 하고 왔고, 이후에는 섭외 요청이 왔다가 위험하다고 취소됐다"고 덧붙였다.

이지영기자 bonbon@joynews24.com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조이뉴스24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인기 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