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려심 넘치는 그녀…'이재황의 소개팅녀' 유다솜은 누구

조이뉴스24 2019.08.23 09:23

[조이뉴스24 김형태 기자] 배우 이재황과 소개팅을 한 유다솜에 대한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22일 TV조선 '우리가 잊고 지냈던 두 번째:연애의 맛'에서 이재황은 유다솜과 처음 만나 소개팅을 했다.

약속 장소에 모습을 드러낸 유다솜은 수수한 메이크업에 캐주얼 정장 상의에 치마 차림으로 단아한 모습이었다. 그는 밝은 미소를 지으며 이재황과 대화를 이어갔다.

[TV조선 캡쳐]

필라테스 강사인 유다솜은 30세로 알려져 있어 올해 44세인 이재황과 나이 차이가 있는 편. 하지만 유다솜은 "꽤 동안이셔서 43세인줄 알았다"며 농담을 건네는 등 화기애애한 모습을 연출했다.

이재황은 "연애를 안 한 지 10년이 되어서인지 연애세포가 완전히 죽은 것 같다"고 사전인터뷰를 통해 걱정했다. 그는 "로맨틱한 것보다는 신나고 재밌는 것이 좋다"며 "오글거리는 말은 잘 못한다. 그런 연기가 있을 때마다 하기는 하지만 죽을 것 같다"고 털어놓았다.

실제 만남에서도 이재황은 대화를 잘 이어나가지 못한 순간이 있었지만 유다솜은 "제가 말을 많이 하면 된다. 괜찮다"며 배려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이들은 방송 후반에 서로 "좋은 분인 것 같다"며 호감을 나타내 향후 전개과정에 대한 궁금증을 유발했다.

김형태기자 tam@joynews24.com

댓글 0

0 / 300
조이뉴스24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인기 영상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