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우·손호영 프로젝트 그룹 '호우', 이보다 완벽한 케미는 없다!

디지틀조선일보 2019.08.25 09:30

기사입력 2019.08.25
  • 사진 제공=퍼스트룩
    ▲ 사진 제공=퍼스트룩

    매거진 퍼스트룩이 god 손호영, 김태우로 구성된 프로젝트 그룹 호우(HoooW)의 콘서트 ‘호우주의보'를 기념한 화보를 공개했다. '호우주의보'라는 공연 이름처럼 올림픽공원 88호수 수변공원에서 개최되는 이번 콘서트는 시원한 물줄기부터 신나는 음악, 두 사람의 신곡까지 선사하며 현장을 찾은 관객들에게 특별한 여름을 선물할 예정이다.


  • 사진 제공=퍼스트룩
    ▲ 사진 제공=퍼스트룩

    퍼스트룩은 호우주의보라는 컨셉에서 영감을 받아 스튜디오를 금방이라도 폭우가 쏟아질 것 같은 바닷가로 꾸몄다. 먹구름 낀 해변과 유쾌한 두 사람의 대비되는 모습이 시선을 끌었다. 오랜 시간 동안 그룹의 막내로 호흡을 맞추어 온 두 사람의 완벽한 ‘케미’가 촬영 내내 돋보였다는 후문. 두 사람은 지난 8월 16일 발매한 싱글 ‘친구는 이제 끝내기로 해’를 통해 ‘호우’만의 유쾌하고 신선한 케미를 보여주고 있다.


  • 사진 제공=퍼스트룩
    ▲ 사진 제공=퍼스트룩

    두 사람은 촬영 직후 이어진 인터뷰를 통해 "(호영)그 어떤 공연보다 신나고 뜨거운 자리였으면 좋겠다. 최고로 멋진 여름의 추억을 만들어드리도록 하겠다"라며 콘서트에 대한 포부를 밝혔다. 또한 "(태우)국내에서 '남성 듀엣' 하면 단번에 떠오르는 독보적 그룹이 되어보고 싶다. 함께 시너지를 내며 계속해서 좋은 음악, 즐길 수 있는 음악을 하겠다"라는 각오도 전했다.


  • 사진 제공=퍼스트룩
    ▲ 사진 제공=퍼스트룩


  • 사진 제공=퍼스트룩
    ▲ 사진 제공=퍼스트룩




댓글 0

0 / 300
디지틀조선일보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플러스 친구친구추가

인기 영상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