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픽 : “충격과 공포” … ‘후쿠시마 바닷물’ 128만 톤, 한국 해역 반입

“충격과 공포” … ‘후쿠시마 바닷물’ 128만 톤, 한국 해역 반입

연애공부 2019.08.26 11:24

지난 21일 국회에서 농림해양수산식품위원회 김종회 의원이 후쿠시마현 인근 바닷물이 우리 나라 해역에 지속적으로 반입되었다고 밝혔다.

 

abc

 

김 의원은 “해양수산부 자료에 따르면 원전 사고 후 후쿠시마현과 인근 지역을 왕래하는 선박이 선박평형수를 통해 2017년 9월부터 2019년 7월까지 128만 톤의 바닷물을 우리 항만에 방류한 것으로 드러났다”고 말했다.

 

japan times

 

또 “후쿠시마현 등 8개현에서 수산물 수입을 차단하고 있지만 정작 선박을 통해 원전사고 인근 지역의 바닷물은 국내 영해로 지속적으로 유입되고 있는 실정”이라고 밝혔다.

 

nbc

 

김 의원은 “앞으로는 일본항구에서 평형수를 실어 올 때 한국에 들어오기 전 공해상에 평형수를 버리는 등의 의무를 부과하는 등의 대책을 강구해야 한다”며 물의 방사능오염 여부에 대한 즉각적인 실태조사 뿐 아니라  “주입·배출 시기와 지점, 배출된 지역 바다 생태계에 미치는 영향, 서식어종 및 유통경로, 국민 건강에 미치는 영향 등에 대한 전면적인 실태조사도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댓글 10

0 / 300

댓글 1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인기 영상

연애공부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