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남2' 팽현숙 '최양락, 내 스케줄 비어 있으면 불안해해'

엑스포츠뉴스 2019.09.11 21:24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살림남2' 팽현숙이 최양락이 초조해하는 이유를 밝혔다.

11일 방송된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에서는 김성수가 초대 공연을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성수 매니저 김대규는 아내가 노래자랑에 나간다고 하자 반대했다. 김대규는 김성수에게 "나가도 되는데 그 대회 상금이 100만 원이다. 지금 치킨집도 문 닫고 생활이 안 좋으니까 생활비 때문에 나가려고 하는 것 같다. 그래서 미안하다"라고 속내를 밝혔다.

이를 보던 최양락은 "가장 입장에선 본인의 능력 부족으로 나가는 것 같으니까 미안한 거다"라고 공감했다. 그러자 팽현숙은 "요즘 남자만 일하란 법이 어디 있냐"라며 "당신도 옛날엔 내가 일하는 거 싫어하지 않았냐. 근데 지금은 내 스케줄표가 비어있는 거 보면 굉장히 초조한 표정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KBS 2TV 방송화면

댓글 0

0 / 300
엑스포츠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이동합니다.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