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흥행불패' 청불 '타짜3' 첫날 33만 1위, 시리즈 최고 오프닝[공식]

일간스포츠 2019.09.12 08:10



'타짜: 원 아이드 잭'이 먼저 웃었다.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영화 '타짜: 원 아이드 잭(권오광 감독)'은 개봉 첫날인 11일 33만2147명을 끌어모아 누적관객수 34만8759명을 기록, 전체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같은 날 개봉한 '나쁜 녀석들: 더 무비(손용호 감독)'는 24만4211명을 동원했고, '힘을 내요, 미스터 리(이계벽 감독)'는 5만5268명의 선택을 받는데 그쳤다.
 
이로써 '타짜: 원 아이드 잭'은 쾌조의 흥행 스타트를 알리며 추석 최고 기대작다운 행보를 보였다.
 
특히 누적관객수 568만, 401만 관객을 동원하며 한국 프랜차이즈 영화의 흥행 에이스로 자리매김한 '타짜'(13만6950명)와 '타짜-신의 손'(20만1749명)은 물론 역대 청소년 관람불가 영화 최고 흥행작인 '내부자들'(23만949명) 오프닝 스코어까지 가뿐히 넘기며 '타짜' 시리즈의 흥행 불패 신화를 예고했다.
 


이에 '타짜: 원 아이드 잭' 팀은 추석 연휴의 시작을 맞이해 특별한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 박정민, 최유화, 우현, 이광수는 진심어린 추석 인사를 건네고 있다. 네 배우는 “가족분들과 함께 맛있는 것도 많이 드시고, 따뜻하고 풍성한 한가위 보내세요”라는 말과 함께 “추석엔 타짜 원 아이드 잭!”이라며 관객들의 발걸음을 재촉해 미소를 자아냈다.
 
초반 화제성을 잡은 '타짜: 원 아이드 잭'이 추석 연휴 진정한 승자가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조연경 기자 cho.yeongyeong@jtbc.co.kr
 

댓글 0

0 / 300
일간스포츠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플러스 친구친구추가

인기 영상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