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모시 샬라메, '제24회 BIFF'위해 첫 내한→통닭집 방문 [★해시태그]

엑스포츠뉴스 2019.10.07 17:45


[엑스포츠뉴스 이소진 인턴기자] 할리우드 배우 티모시 샬라메가 한국에 왔다.

7일 티모시 샬라메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짧은 영상 세 편을 게재했다.

영상에는 팬에게 받은 것으로 추정되는 짧은 머리의 기사복장 인형, 엘리베이터에 비친 자신을 찍은 사진에 한국 국기를 넣은 것, 마지막으로 '부산 통닭'의 간판이 있다.

티모시 샬라메는 2017년 출연한 영화 '콜 미 바이 유어 네임'으로 한국에 이름을 알렸으며, 지난 6일 제24회 부산국제영화제를 위해 내한한 것으로 알려졌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티모시 샬라메 인스타그램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엑스포츠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이동합니다.

인기 영상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