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D 영토 확장” 아이콘루프, 100억원 규모 시리즈A 투자 유치

블록인프레스 2019.10.10 12:05


국내 블록체인 개발사 아이콘루프가 100억 원 규모 시리즈A 투자를 유치했다. 분산형 신분증(DID) 사업을 본격화하는 행보다.

10일 아이콘루프는 “기술보증기금, 티에스인베스트먼트 등 7개 투자사가 참여한 시리즈A 투자를 유치했다”며 “2016년 설립 이래 처음으로 유치한 외부 기관 투자”라고 밝혔다. 

특히 중소벤처기업부 산하 기금관리형 준정부기관인 기술보증기금이 블록체인 관련 기업에 투자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기술보증기금 벤처투자센터 관계자는 “개인 데이터 주권을 소비자에 돌려주는 범세계적인 트렌드에 발맞춰 국내에서도 블록체인 활용처가 DID 등의 애플리케이션으로 진화하고 있다”며 “여러 금융 및 공공 기관의 주요 프로젝트를 거쳐 기술력과 노하우를 얻은 아이콘루프의 마이아이디 서비스를 통해 시장을 선점해갈 것”이라고 평가했다.

마이아이디(my-ID)는 지난 6월 금융위원회 혁신금융서비스 금융규제 샌드박스로 지정된 인증 서비스다. 시중 은행, 증권사, 전자상거래 업체, 제조사 등 총 27개 기관 및 기업이 참여를 확정한 상태다. 내년 상반기 상용화 서비스를 출시할 예정이다.

7월 아이콘루프는 아이콘의 비허가형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암호화폐 지갑과 함께 제공되는 자기 주권형 신원 인증 서비스 디패스도 선보였다. 

관련 기사 : [인터뷰] ‘DID 선구자’ 마커스 대표가 본 블록체인과 미래 사회는?  

썸네일 출처 : 아이콘루프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블록인프레스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인기 영상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