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로2020] ‘화력쇼’ 벨기에, 산마리노 9-0 완파…조 선두 질주

스포츠경향 2019.10.11 05:40

벨기에 축구 대표팀이 9골이 폭발하는 화력쇼를 펼쳤다.

벨기에는 11일(한국시간)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 2020 조별예선 I조 7차전 경기에서 산마리노를 9-0으로 완파했다. 7전 전승을 거둔 벨기에는 조 선두를 질주했다.

로멜루 루카쿠가 멀티골을 터뜨리고, 나세르 샤들리, 토비 알더베이럴트, 유리 틸레망스, 크리스티안 벤테케, 야리 브르스하른, 티모시 카스타뉴가 한 골씩 넣은 벨기에는 상대 자책골을 더해 무려 9골을 뽑아냈다.

‘캡틴’ 에덴 아자르(레알마드리드)는 선발 출전해 후반 18분 야닉 카라스코와 교체되기까지 63분간 샤들리와 루카쿠의 골을 도우는 등 맹활약을 펼쳤다.

벨기에는 오는 13일 오후 10시 카자흐스탄과 조별리그 8차전 원정 경기를 준비한다.

<이준혁 온라인 기자 2jh@kyunghyang.com>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스포츠경향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인기 영상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