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운세 나침반]2019년 11월 8일

스포츠경향 2019.11.07 19:26

쥐84년생 하고 싶은 것도 많고 꿈도 큰 날이나 지금은 때가 아니다.72년생 친구나 웃어른 소개로 만남 갖는 날. 연애보다 중매가 좋다.60년생 남들 모르게 베푼 은덕이 나타나니 주위 칭송이 자자한 날.48년생 미리부터 판단하면 의외의 경우 오니 지레짐작하지 않을 때.행운의 숫자 7 10 27

소85년생 쉽게 생각하고 처리한 일에서 어려움 오니 가벼운 처리는 금물.73년생 진실된 사람은 변명이 없다. 시기 질투는 후일에 인연 없다.61년생 가르침은 배움이 반. 부모 형제 조언 받아들여 성사되는 날.49년생 마음속 웃음과 즐거움은 손해를 방지하고 장수를 보장한다.행운의 숫자 3 15 20

호랑이86년생 행하는 것 없으면 돌아오는 것 없듯 경솔한 행동은 후회 온다.74년생 기쁨과 근심 상반되니 너무 좋아하거나 너무 슬퍼하지 말자.62년생 믿는 도끼에 발등 찍힌다. 속에 있는 비밀까지 말하지 말자.50년생 친지와의 관계가 매끄럽지 못하다. 마음 주지 않을 때이다.행운의 숫자 2 12 25

토끼87년생 사탕은 먹을 때만 달다. 허영 사치는 후일에 적자 인생.75년생 제 몸보다 더 큰 보배 없다. 복잡한 생각 말고 훈훈한 마음 갖자.63년생 남에게 의지 말고 자기 힘으로 해결할 때. 금전 지출 자중.51년생 형제간 섭섭함 오니 오늘뿐이다. 조급한 마음 경계하자.행운의 숫자 6 18 21

용88년생 부모님의 아낌없는 지원 받으니 순조롭게 처리되는 하루.76년생 원만한 가운데 복락 깃드니 기쁘다. 재복과 사랑이 싹 튼다.64년생 부부는 일심동체이다. 사랑 넘치는 즐거운 가정이다.52년생 주위 선망의 대상되는 날. 기다리던 반가운 사람 만난다.행운의 숫자 1 16 24

뱀89년생 영양가 없는 말은 할수록 손해니 상대 말을 경청할 때이다.77년생 문 밖에 일이 쌓였으니 바쁘고 소득 없다. 금전 지출 많다.65년생 섭섭한 마음 갖지 말자. 부부 서로 감정 억제하는 날이다.53년생 갈 곳 많은 날. 마음과 몸이 일치되지 않으니 컨디션 저조.행운의 숫자 3 10 28

말90년생 희망 없는 사랑은 물거품과 같다. 사랑하는 진실 보일 때.78년생 주관적으로 생각하여 하루의 계획 세우면 좋은 결과 얻는다.66년생 부부 금실 화목하니 밖의 일도 원만해진다. 금전 대길.54년생 베풀 수 있을 때가 가장 행복한 때. 남 위해 봉사정신 발휘하자.행운의 숫자 5 11 20

양79년생 다른 사람들 앞서간다고 불안해하지 말자. 늦은 판단이 성공.67년생 하나가 들어오면 둘이 나가니 저축하기 어려운 날. 출행수.55년생 모든 일 순리대로 받아들여 행동하면 구설수 막을 수 있다.43년생 책임감 발휘하여 자녀의 계획 함께 설계하자. 건강 주의.행운의 숫자 9 17 22

원숭이80년생 비온 뒤 땅 굳어진다. 새 계획은 충분한 경험으로 승부 걸 때.68년생 형제는 양손이다. 형제의 협조로 새로운 돌파구 마련된다.56년생 작은 일 못 참으면 큰일 그르친다. 눈앞의 이익보다 긴 안목 볼 때.44년생 부부 화목하고 자녀 경사 있으니 만사가 태평한 날이다.행운의 숫자 8 19 29

닭81년생 항상 내 생각이 옳은 것이 아님을 생각하고 웃어른 조언 받자.69년생 미워했던 마음 뒤로 하고 서로 사랑할 때. 가정의 소중함 알자.57년생 나쁘게만 생각하고 보면 끝도 없다. 넓은 아량으로 상대 대할 때.45년생 밖으로 돌아다니면 피곤하기만 할 뿐 소득 없으니 두문불출.행운의 숫자 4 14 26

개82년생 닭의 무리 가운데 한 마리 학 되듯이 뛰어난 재능 인정받는 날.70년생 청실홍실 매어 논 연분이다. 부부 서로 사랑하는 마음 크다.58년생 무리하게 운동하면 오히려 역효과. 매일 규칙적으로 하자.46년생 주위 불안정하니 의논 상대 없다. 함부로 해결하면 결과 없다.행운의 숫자 2 10 23

돼지83년생 하늘을 봐야 별도 딴다. 기다림의 결과 좋은 날이다.71년생 기쁜 일을 당해도 경솔하게 행동하지 말라. 직업 변동수.59년생 가족과 즐거운 모임에 정담 오가니 화기애애하다.47년생 체력 떨어지니 휴식 취할 때. 충분한 수면으로 피로 없애자.행운의 숫자 1 13 20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스포츠경향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인기 영상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