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일)”생굴 먹다가 1cm 지름의 진주가 나왔어요”

연애공부 2019.11.09 01:41

생굴을 까먹다가 그 속에서 진주를 발견한 특별한 사연이 소개되며 온라인 상을 뜨겁게 달구고 있어 화제이다.

지난 7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를 통하여 생굴을 먹다가 그 안에서 진주를 발견했다는 황당한 소식이 올라왔다.

fnDB

사연의 주인공 A씨가 “굴철을 맞아 석화를 사서 생굴로 까먹다 보니 이런 게 들어있었다”라면서 자신이 발견한 진주 사진을 게재한 것이다.

CBS News

A씨는 지난 6일 우체국 쇼핑을 통하여 한 수산물 전문점에서 석화를 구매했다고 한다.

IndiaMART

배송 받은 날에 굴 10개 정도를 까먹고 있었는데, 그 도중에 굴 하나의 껍질에 진주가 붙어있던 것을 발견한 것이다.

A씨가 공개한 바에 따르면 진주는 지름이 약 1cm 정도로 보인다고 한다.

BBC Good Food

그는 “자연적으로 생겨 모양이 조금 이상하긴 하다. 굴을 즐겨먹었는데 이렇게 두꺼운 진주는 처음 본다”고 하면서 “사이즈가 크다 보니 다른 형태의 가공은 어려울 것 같다. 외형 절단 후 광택 처리해 펜던트로 만들어보고 싶다”라고 즐거운 기분을 밝히기도 하였다.

댓글 37

0 / 300

댓글 37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연애공부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인기 영상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