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간] 『나는 돌입니다』

독서신문 2019.11.09 11:19

“나는 바위입니다. 나는 내가 싫습니다. 친구도 없고, 아무도 좋아하지 않고, 제자리에만 있는 나. 내가 바뀔 수는 없을까요? 푸른 나뭇잎이 붉고 노랗게 변하듯 내가 아닌 다른 무엇으로….” 못생기고, 움직이지도 못하는 바위는 그런 자신이 싫어 다른 무언가로 변하고 싶어 한다. 그런 바위에게 달은 눈부시게 아름답다고 말하며, 별빛은 바위가 별의 시간을 담고 있다고 말한다. 그리고 폭풍은 바위에게 “언젠가 넌 바다로 가게 될 거야”라고 말하는데…. 바위에 담긴 별의 시간은 아주 느리게 흘러 바다로 향한다.    

■ 나는 돌입니다
이경혜 글·송지영 그림│문학과지성사 펴냄│40쪽│13,000원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독서신문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