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뭐하니' 유재석, 박현빈 지도에 트로트 녹음 '목에 핏대까지'

스포츠한국 2019.11.09 18:56

MBC '놀면뭐하니'의 유재석이 트로트 배우기에 나섰다.

9일 방송된 '놀면뭐하니'에서는 '뽕포유'를 주제로 트로트 녹음에 나서는 유재석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두 사람의 일일 선생님으로는 트로트의 왕자 박현빈과 트로트계의 핵인싸 윤수현이 나섰다.

두 선생님의 코치 아래 유재석은 콧소리를 가득 섞어 녹음을 시작했고, 핏대를 세우는 열창으로 의지를 보였다.

노래를 박현빈은 원포인트 레슨으로 핵심을 짚어주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스포츠한국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인기 영상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