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태현, 다리 찢기 후 ‘민망’…“바지 많이 찢어졌어요?”(불후의명곡)

MK스포츠 2019.11.09 19:03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나영 기자

‘불후의 명곡’ 남태현의 바지가 찢어졌다.

9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불후의 명곡 - 전설을 노래하다’(이하 ‘불후의 명곡’)에서는 시대를 이끈 히트 메이커, 작곡가 박근태이 전설로 등장했다.

이날 남태현이 소속된 사우스클럽은 아이비의 ‘유혹의 소나타’를 편곡해 불렀다.

남태현은 퇴폐미 넘치는 눈빛과 퍼포먼스로 관객을 사로잡았다. 무대를 마친 후 남태현은 바지가 찢어졌음을 고백했다.

바지를 갈아입고 등장하자 MC 신동엽은 “남태현의 바지가 무대와 다르다”며 꼬집어 말했다.

이어 “회심의 다리 찢기를 했는데 멋있는 제스처를 할 때 거기에 따르는 고통이 있는 것 같다”고 덧붙였다. 이에 남태현은 “감수해야 할 고통이 있다”고 너스레를 떨며 받아쳐 웃음을 자아냈다. mkculture@mkculture.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MK스포츠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인기 영상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