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연우와 백다연, 서귀포 국제주니어테니스 단식 결승서 대결

스포츠경향 2019.11.09 19:18

구연우(주니어 96위·CJ 후원)와 백다연(주니어 122위·중앙여고)이 국제테니스연맹(ITF) 서귀포 아시아 오세아니아 국제 주니어대회 여자 단식 결승에서 맞대결한다.

구연우는 9일 제주도 서귀포시립코트에서 열린 대회 8일째 여자 단식 4강전에서 양야이(주니어 72위·대만)를 2-0(6-4 6-2)으로 제압했다. 백다연 역시 준결승에서 탈리아 깁슨(주니어 85위·호주)을 2-1(3-6 6-2 7-5)로 꺾었다.

2002년생인 백다연이 2003년생 구연우를 상대로 국제 대회 전적에서 2승1패로 앞서 있다. 하지만 최근 대결인 지난해 10월 대만 대회에서는 구연우가 2-1(3-6 6-1 6-0)로 이겼다.

구연우는 이마무라 사키(일본)와 한 조로 출전한 복식 결승에서 리콴이(대만)-핌라다 자타바포른바닛(태국) 조에 기권승을 거둬 정상에 올랐다.

<윤은용 기자 plaimstone@kyunghyang.com>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스포츠경향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인기 영상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