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란다 커, 재벌 남편과 다정한 한 컷...'Thankful for you' [★해시태그]

엑스포츠뉴스 2019.11.29 15:35


[엑스포츠뉴스 이소진 인턴기자] 호주 출신 모델 미란다 커가 재벌 남편과의 근황을 전했다.

29일 미란다 커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사진과 함께 "당신에게 고마워"라는 글을 게재했다.

사진 속 미란다 커는 추수감사절을 맞아 남편 에반 스피겔과 다정하게 얼굴을 맞대고있다. 미란다 커는 최근 셋째를 출산했다.

미란다 커는 첫번째 남편 올랜도 블룸과의 사이에서 낳은 아들 플린, 현 남편 에반 스피겔과의 사이에서 얻은 하트를 키우고 있다.

에반 스피겔은 스냅챗 CEO로, 억만장자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미란다 커 인스타그램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엑스포츠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이동합니다.

인기 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