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남부발전-노인인력개발원, 제주 신재생 에너지 도슨트 본격 시행

이뉴스투데이 2019.12.03 19:02

2020년부터 에너지도슨트가 활동하게 되는 제주도 한경풍력단지 전경. [사진=남부발전]
2020년부터 에너지도슨트가 활동하게 되는 제주도 한경풍력단지 전경. [사진=남부발전]

[이뉴스투데이 유준상 기자] 한국남부발전이 한국노인인력개발원과 손잡고 제주풍력단지 관광 사업과 연계한 시니어 일자리 창출에 나선다.

남부발전은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3일 노인인력개발원과 ‘제주 한경풍력단지 에너지도슨트’ 사업시행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도슨트는 박물관 또는 미술관을 찾는 방문객을 대상으로 안내와 홍보를 담당하는 요원으로, ‘에너지 도슨트’는 풍력단지 등 발전소를 견학하는 방문객에게 에너지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 역할을 담당한다.

이번 사업은 관광명소로 알려진 제주 한경풍력단지를 방문하는 관광객을 대상으로 풍력발전 등 신재생에너지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제주도에 대한 다양한 지식을 제공하는 한편, 발전소 주변 지역의 시니어 일자리 창출을 위해 기획됐다.

이날 협약으로 남부발전은 관련 예산 지원 및 에너지 교육을 담당하고, 노인인력개발원은 시니어 도슨트 선발과 사업 운영을 주관한다.

남부발전은 금년 중 공모와 발표면접 등을 통해 7명의 에너지도슨트를 선발·교육 후 2020년부터 에너지 도슨트 업무에 투입한다는 계획이다.

신정식 사장은 “금번 사업은 발전소 지역주민이 사업에 직접 참여하는 새로운 형태의 일자리 창출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앞으로도 지역주민의 일자리 창출 및 대국민 소통 노력을 강화해 나가는데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남부발전은 올해 3월부터 부산발전본부 지역 주변의 경력단절여성 7명을 에너지 도슨트로 선발·교육하여 지원하고 있으며,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댓글 0

0 / 300

댓글 0

댓글을 입력해주세요
이뉴스투데이 콘텐츠 더보기 해당 콘텐츠 제공사로 이동합니다.

인기 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인기뉴스 더보기
댓글 작성
댓글 입력 폼
0 / 300

이 이야기를
공유하세요

알림 문구가 한줄로 들어가는 영역입니다

신고하기

작성 아이디가 들어갑니다

내용 내용이 최대 두 줄로 노출됩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